Tue, December 6, 2022    전자신문보기
처음엔 지금은 - 세리와 바리새인-

09/24/22       배성현목사

처음엔 지금은 - 세리와 바리새인-


처음엔 오직 하나님 영광

지금은 세상 기쁨과 자랑

 

처음엔 무엇이든 감사

지금은 이것뿐인가

 

처음엔 예수 내 애인

지금은 세상이 내 애인

 

처음엔 용감한 전사

지금은 모사꾼

 

처음엔 성령 충만

지금은 고집 충만

 

처음엔 허리굽혀 봉사

지금은 허리세워 오만

 

처음엔 우리 모두 동료

지금은 서열 내세우고

 

처음엔 고난 감수

지금은 감투 싸움

 

처음엔 청빈이 기쁨

지금은 부자가 선망

 

처음엔 개척 선구자

지금은 하나님 연기자

 

처음엔 좁은 길

지금은 넓은 길

 

처음엔 성경 암송

지금은 인터넷 앵무새

 

처음엔 성령 역사

지금은 자기 자랑

 

처음엔 발 씻기고

지금은 발 내밀어 씻겨라

 

처음엔 내가 죄인이야

지금은 너 때문이야

 

처음엔 네가 먼저

지금은 내가 먼저

 

처음엔 얼굴 붉혀 회개

지금은 뻔뻔하게 변명

 

처음엔 예수 향기 가득

지금은 향수 진동

 

처음엔 무명 인사

지금은 유명 인사

 

처음엔 영혼 사랑

지금은 숫자 놀음

 

처음엔 순한 영혼

지금은 고집 불통

 

처음엔 정갈한 기도

지금은 헷갈리는 기도

 

처음엔 나 죽어 예수 살고

지금은 예수 죽여 나 살고

 

처음엔 오직 성경과 성령

지금은 음란 충만

 

처음엔 오직 예수

지금은 오직 누림

 

처음엔 오직 믿음

지금은 관계 동원

 

처음엔 예수의 종

지금은 욕망의 종

 

처음엔 무보수

지금은 백만장자

 

처음엔 전심 기도

자금은 적당히

 

처음엔 뜨거운 첫 사랑

지금은 빛바랜 헌신

 

처음엔 땅을 치며 통곡

지금은 발 구르며 호통 

  

페이팔로 후원하기

인기 기사
최신 댓글

170-04 Northern Blvd. #2Fl. Flushing, NY 11358
Tel: 718-414-4848 Email: kidoknewsny@gmail.com

Copyright © 2011-2015 기독뉴스 All rights Reserved. Powered by Intonet Solu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