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u, May 30, 2024   
2024년 세계의 변화와 성도의 마음가짐

01/12/24       최재홍 목사

2024년 세계의 변화와 성도의 마음가짐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새해 인사를 나누며 힘차게 출발했습니다. 우리가 살아가야 할 2024년을 전망하는 10가지 트렌드 기사가 영국의 Economist 잡지사의 편집장인 Tom Standage의 글(Tom Standage’s ten trends to watch in 2024)로 소개되었습니다. 개인적 의견을 첨부하도록 하겠습니다. 

1. 투표 대장정입니다. 올해에는 42억명 인구가 속한 나라의 70개 이상의 선거가 예정되었다고 합니다. 아프리카 18개국, 유럽 37개국을 포함해서 러시아, 우크라이나, 영국 미국, 대만, 인도 등에서 투표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요셉과 대니얼 같은 지도자가 등장하기를 공동체에서 힘써 기도해야 합니다.

2. 미국 대선이 11월 5일 실시됩니다. 60번째 대통령 선거/ 제 47대 대통령을 선출하거나 현 46대 조 바이든 대통령이 재선에 도전하는 선거입니다. 동시에 미국 상하원, 주지사 선거도 진행됩니다. 바이든(81세)와 트럼프(79세)의 노익장과, 인플레이션, 대 중국정책의 차이, 동성애와 불법체류자에 대한 시각차이, 교육기관 내에 기독교 행사지원에 대한 차이도 관전 포인트입니다. 기독교 영성이 회복되기를 기도해 주시기 바랍니다.

3. 기로에 선 유럽의 분위기입니다. 우크라이나 전쟁은 단기전이 되리라는 전망을 뒤집고 3년째 접어들었습니다. 우크라이나가 잘 버티고 대항하지만 러시아는 전쟁으로 18% 영토를 장악중입니다. 러시아가 시간끌기 속에 유럽과 세계가 연료와 곡물로 고통을 당하고 있으며 미국이 전쟁에서 빠지려는 분위기로, 유럽의 군비 증강이 요구되는 현시점입니다.

4. 중동의 혼란입니다. 지난 2023년 11월 안식일을 틈타서 1400명을 무고히 살상한 하마스의 선제공격이 도화선이 되었습니다. 이스라엘이 가자 지역 내의 하마스 축출을 명분으로 보복 공격을 진행중이고 이란의 참전이 우려됩니다. 예멘의 후티 반군과 레바논의 헤즈볼라 무장세력이 이스라엘에 항전을 선포했습니다. 아브라함의 후손인 이삭과 이스마엘의 후손들이 전쟁을 하고 있습니다. 중동의 화약고가 폭발하고 있습니다. 

5. 다중 혼란이 야기되고 있습니다. 국제기관의 감시 불능 상태입니다. 먼저 36개 아프리카 국가 중에 6개 국가에서 유혈 쿠데타가 발생했습니다. 둘째로  중국 러시아 이란의 연합 공조 세력이 세계 평화를 위협하고 있습니다. 셋째로 서구 연합의 분열이 시작되었습니다. 우크라이나 사태에 대한 대응의 온도차가 국가별로 다릅니다. 동시에 중국의 대만(타이완) 공격에 대한 각국의 온도 차이가 서로 다른 것도 혼란의 불씨가 되고 있습니다.

6. 제 2의 냉전입니다. 중국은 시진핑 체제를 더욱 공고히 다지고 있고 기독교 탄압을 강화하며 민주주의 확산방지를 위해서 법과 무력을 동원하고 있습니다. 기독교에서는 외국신앙서적 반입과 전시 및 출판을 불허하며 온라인 상에서 성경 및 기독교 출판물 상거래를 금지하고 있습니다.

7. 새로운 에너지 지형이 형성되고 있습니다. 리튬, 구리, 니켈의 중요성은 훨씬 더 증대된 반면에 석유, 개스, 그리고 이들 자원의 공급을 지배하는 지역의 중요성은 줄어들고 있습니다. 자원을 무기화해서 고립시키는 시대가 도래했습니다.

8. 경제적 불확실성의 시대가 시작될 것입니다. 서구경제는 2023년에 예상보다 나은 성적으로 마쳤으나 아직 고금리 인플레이션이 진행 중이고 소비가 위축된 상태이며, 상황이 나빠질 수 있는 금융업, 은행과 상업용 부동산은 주의가 요망됩니다. 중국은 현재 디플레이션 위기에 봉착해 있습니다. 미국은 불황을 타개할 수 있을지라도 나머지 국가들은 위험군에 속해 있습니다.  

9. 인공지능의 현실화입니다. 2023년 Big Teck는 생성형 인공지능(AI)의 해였습니다. 구글의 모기업인 알파벳, 아마존, 애플, 메타, 마이크로소프트, 엔비디아 등의 주가 지수는 올 한해 80% 이상 상승했습니다. 앞으로 규제들이 더 강화되고, 예상치 못한 일들이 발생할 것으로 우려됩니다.

10. 요원한 세계 통합과정입니다. 마지막으로 Tom 편집장은 전 세계가 2024년 파리 올림픽을 즐기게 될 것이고, 우주 비행사가 달 주위를 돌고, 남자 20세 이하 크리켓 월드컵을 관람하는 동안에 국가간의 이념, 빈부, 정치, 종교의 양극화 현상은 더욱 심화될 것이라고 합니다.

한편 비즈니스 10대 키워드 중에서는 특이하게 전 세계 인구 10명 중 1명이 65세 이상인 상황을 맞이할 것이라는 점과 펜데믹 이후 재택 근무의 혁명이 일어나게 되었는데 미국 기업은 60%가 재택근무를 허용하면서 사무실의 1/5이 빈 공간이 되어 주거용 단지로 개조될 가능성이 높다고 합니다.

10대 트렌드를 살펴보며 국제정치는 다변화, 양극화, 분열화 할 것으로 예측가능하고, 국제 경제는 어둡고, 국제기술분야는 첨단 AI시대가 도래했으며, 기후 전략은 전망이 어둡다는 것과 기후변화의 피해가 더 극심할 것으로 보입니다. 2024년 1월 1일 일본 지진과 화재를 시작으로, 1월 4일 스웨덴 북부도시는 영하 35도를 기록했고, 스페인은 폭염으로 겨울에 해수욕을 즐기고 영국과 독일은 홍수 피해가 시작되었습니다. 북한의 미사일이 러시아에 제공되었고 서해안에 사격 도발을 시작했습니다. 

성경은 ‘민족이 민족을 나라가 나라를 대적하여 일어나겠고 곳곳에 기근과 지진이 있으리니 이 모든 것은 재난의 시작이라’(마24:7~8)고 말씀합니다. 지금 이 시대는 ‘인자가 오실 날’에서 멀지 않은 것 같습니다. 새해에도 가정과 일터에서 예수 그리스도의 생명의 말씀과 능력의 기도로 무장하고 깨어있는 크리스쳔의 삶이 더욱 절실히 요청되는 시대를 살게 되었습니다. ‘더 기도!( The Pray!’ shalom!

 

  

페이팔로 후원하기

인기 기사
최신 댓글

163-15 Depot Rd. #2 Flushing, NY 11358
Tel: 718-414-4848 Email: kidoknewsny@gmail.com

Copyright © 2011-2015 기독뉴스 All rights Reserved. Powered by Intonet Solu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