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at, January 20, 2018    전자신문보기
오피니언
>오피니언

축구 중독

나는 축구를 무지하게 좋아한다, 좋아할 정도가 아니라 축구 광(狂)이다. 고등학교 시절 내가 다녔던 학교가 명문 축구팀을 가진 학교였다. 그래서 그런지 자연스럽게 축구를 하게 되었고 그 당시에도 학교 수업이 끝나면 저녁 어두워질 때까지 축구를 하곤 하였다. 그렇게 축구를 해서인지 작은 체구에도 꽤 잘하는 축에 들어 군에서도 중대 대표로 뽑혀 축구 시합에 출전하기도 하였다. 하지만 그렇게 좋아했던 축구는 군 제...
  • 정직한 2등

    06/07/17

    정직한 2등 2012년 12월 2일, 스페인에서 열린 크로스컨트리 경기에서 있었던 실화입니다. 스페인의 이반 페르난데즈 아냐(Ivan Fernandez Anaya)선수와 케냐 올림픽 메달리스트인 아벨 무타이(Abel Mutai)선수...

  • 성년 자녀의 건강한 독립

    06/07/17

    태어나서 사십 년 가까이 살았던 조국을 떠나 타국에서 이민자로 살다 보니 가끔 쓸쓸하고 외로울 때가 있다. 연로하신 두 분 어머님과 형제들, 자주 만나고 싶은 친지들이 살고 있는 내 나라가 종종 그립기 때문...

  • 아버지의 마음

    06/07/17

    아버지의 마음 얼마 전 우리 교회 권사님 댁에서 꽃모종을 얻어 가지고 와서 뒤뜰에 옮겨다 심었습니다. 나뭇가지를 꺾어 지지대를 만들어 주고, 거름도 올려주고, 아침저녁 물을 주면서 “예뻐라, 예뻐라,...

  • 오해와 이해 그리고 사랑

    05/29/17

    막내 아이에게 덧셈과 뺄셈을 가르쳐 주다 오래전에 어디서 스치듯이 읽은 글이 생각났습니다. 5-3=2 고 2+2=4 다. 5-3=2 란 어떤 오해(5)도 세 번(3)을 생각해 보면 이해(2) 할 수 있다는 것이고 2+2=4 란 이...

  • 교회와 경건

    05/27/17

    인간복제의 시대가 도래 하고 있다. 사람이 사람을 만들어 내는 시대……, 사람이 못하는 짓이 없는 시대가 닥아 오고 있는 것이다. 오늘 날, IT 라는 인간두뇌의 발달은 제2의 바벨탑을 연상하게 된...

  • 아버지의 품을 기억하다

    06/10/17

    <아버지의 품을 기억하다> 며칠 전에 한 감동적인 장면을 티비뉴스에서 보았다. 광주에서 518기념식을 했는데 한 여성이 추모사에서 생전에 한번도 만나지 못한 아버지에 대하여 말을 했다. 자신이 태어난...

  • 자긍심과 부모 공경

    05/19/17

    자신에 대한 자긍심이 있는 사람과 그렇지 않은 사람의 삶의 모습은 아주 많이 다릅니다. 자긍심이 있는 사람은 정서적으로 안정되어 있을 뿐 아니라, 세상에 대해 긍정적이고 삶에 여유가 있습니다. 넘어져도 다...

  • 먼 불빛

    05/19/17

    싸움질은 기본이요 온갖 나쁜 짓을 하는 아들을 바라보는 아버지. 이 아들이 결국 교도소에 갈 것을 아버지는 압니다. 그런데 어느 날 아들이 아니라 아버지가 죄를 짓고 교도소로 들어갑니다. 면회 온 아들에게 ...

  • 하나님은 당신에게 홀딱 반하셨습니다.

    05/19/17

    하나님이 우리를 구원 하시는 이유는 한두 가지가 아닙니다. 영광을 받으시기 위해.. 그분의 공의를 세우시기 위해.. 그분의 주권을 증명하시기 위해.. 하지만 가장 유쾌한 이유는 따로 있지요. 우리를 좋아...

  • 동네 아이들 예수 사랑으로 키우는 교회

    05/19/17

    며칠 전 아들아이가 카톡에 사진을 한 장 올렸습니다. 할머니와 뜯은 나물들입니다. 치매기운으로 아들 삼형제는 확실하게 기억하는데 손주들은 수시로 누구 아이들인지 확인하시는 할머니와 나물을 뜯은 아들을 ...

  • 재물은?

    05/17/17

    재물은?      모든 사람들은 재물, 돈을 좋아한다. 돈을 싫어하는 사람은 아무도 없다. 그래서 사람들은 돈을 벌려고 노력들을 한다. 그것도 어떻게 하든지 돈을 ...

  • 따뜻한 밥

    05/16/17

    가정의 달, 5월입니다. 상담현장에서 내담자들의 이야기를 듣다 보면, 울퉁불퉁한 인생길을 덜컹거리며 열심히 안간힘을 다해 살아가고 있는 모습에 박수를 보내고 싶어집니다. 오늘도 세상에서 가족을 위해 동...

  • 아내에게 복종하라

    05/11/17

    나는 전통적 가부장제도 속에서 어린 시절을 보낸 서울 사람이다. 나의 아버지는 늘 양반은 4대문 밖을 벗어나면 안 된다는 고지식한 생각 때문에 남자로 태어난 나는 당연히 4대문 안에서 사는 것을 거부감 없...

  • 카네기 홀, ‘꿈의 무대’에 서다.

    카네기 홀, ‘꿈의 무대’에 서다.

    05/07/17

    (창단 30주년 기념 미주동부 여행 기록) 서울장로성가단 이능수 장로 지구의 상징 「자유의 여신상」 「자유의 여신상」을 떠올리니, 오래 전에 보았던 영화 「혹성 탈출」이 생각난다. 1968년에 개봉되었던 ...

  • 멕시코 선교 편지

    05/04/17

    “오직 한 번뿐인 인생, 속히 지나가리라. 오직 그리스도를 위한 일만이 영원하리라.”  “Only one life, it will soon be past; Only what’s done for Christ will last....

  • 우리 자녀들이 날수 있도록 (So that our children could fly!)

    05/02/17

    오마바 대통령이 대통령으로 선출되었던 선거를 거의 한 달 앞두고 미국 흑인사회를 중심으로 선거문구 하나가 급속도로 퍼지기 시작했습니다. 이메일과 휴대전화 Text message 로 이 문구가 퍼지기 시작하면서 ...

  • 비둘기 같은 순결

    04/22/17

    이 세상에는 순결하다고 평가 받는 것이 여러 가지가 있습니다. 아마 가장 순결한 것을 꼽는다면 '빛'과 '바다'와 '소금' 등 일 것입니다. 그런데 예수님은 '소금처럼 순결하...

  • 꽃의 사명

    04/22/17

    꽃의 사명                                                     ...

  • 소통의 중요성(2)

    04/15/17

    소통은 중요하다. 소통이 안 되면 죽음이다. 살아 있는 모든 사람, 그리고 동물들도 역시 소통이 안 되면 죽는다. 사람, 동물만이 아니라 식물도 역시 마찬가지다. 식물도 소통,&n...

  • 잘 견디십시오

    04/12/17

    살아가고 있다는 것만으로도 우리 자신을 대견하게 여길 수 있어야 합니다. 한 해를 더 살고 있다는 것은 남보다 더 많은 아픔을 견뎌내었다는 것을 의미합니다. 잘 견디십시오. 견딤이 있어야 쓰...

  • 소통의 중요성

    04/12/17

    이 시대는 소통의 시대이다. 통신수단의 발달로 언제든지, 어디서나, 누구든지 소통할 수 있는 시대가 되었다. 지구촌 어디라도 전화기만 있으면 얼마든지 소통이 가능한 시대이다. 문...

인기 기사
최신 댓글

163-07 Depot Rd. Suite 208, Flushing NY 11358
Tel: 347-538-1587 Email: kidoknewsny@gmail.com

Copyright © 2011-2015 기독뉴스 All rights Reserved. Powered by Intonet Solution